진보와 보수신문의 사설들

Broadcasting, Living, Opinion, Politics, Society

05tue1web-articleLarge
Poll workers in Racine, Wis., in 2014. Credit Scott Anderson/The Journal Times, via Associated Press

More 방송듣기

뉴욕 타임즈는 진보신문이고 오렌지 카운티 레지스터는 보수신문입니다.
뉴욕 타임즈는 선거구 재조정을 통한 공화당의 유권자 줄이기 전략에 관한 사설에서 공화당을 비난했고, 오렌지 카운티 레지스터는 민주당 주지사가 주도한 최저임금인상법을 비난한 사설을 실었습니다.

뉴욕 타임즈는 하원의원 숫자를 전체주민의 숫자에 따라서가 아니라 유권자에 따라 조정해주길 요청한 텍사스 주민의 고소 케이스를 연방대법원이 만장일치로 기각한 것은 옳다고 지지했습니다.

원고는 시골지역 주민의 정치파워가 줄어든다고 주장하지만 연방 대법원은 정치인은 투표자격 여부와 상관없이 모든주민을 대표해 일해야 하므로 하원의원 숫자는 전체주민에 맞추는 게 헌법에 맞는다고 판시했습니다.

뉴욕 타임즈는 관련 케이스로 오늘 선거가 치러지는 위스컨신 주에서는 주정부가 발급한 신분증이 있어야만 투표를 할 수 있는 법이 시행되고 있다면서 이같은 법은 소수인종과 가난한 사람의 투표참여를 억제시키는 공화당의 불공정한 정치행위라고 비난했습니다.

하원의원 숫자를 유권자 기반으로 하거나 투표 당일 신분증이 있어야만 투표할 수 있는 법은 도시에 살고 있는 민주당 주민들에게 불리하지만 최근 미국에 극우세력이 늘어나면서 일부 지역에서는 이같은 법이 새로 마련되고 있습니다.

오렌지 카운티 레지스터는 사설에서 민주당이 지지하는 캘리포니아주의 최저임금인상법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이 사설은 최저임금을 시간당 15달러까지 올리는 것은 일자리를 죽이는 어리석음을 포용한 것이라고 단정했습니다. 최저임금인상은 부유층이 많은 공화당이 강하게 반대하고 레지스터는 공화당 성향이 강한 신문입니다.

오렌지 카운티 레지스터는 최저임금을 2022년과 2023년까지 시간당 15달러로 하면 결국은 일자리가 줄어들고 납세자의 부담이 늘어나며 또 지역별 생활비 차이에도 맞지 않는 일관된 인상으로 비합리적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제리 브라운 주지사는 캘리포니아주 최저임금인상이 다른 주에도 확대되길 희망했지만 부정적 결과가 나올 것이라면서 극히 일부 주만 캘리포니아 모델을 다를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More 방송듣기 ⇑

Republicans and Voter Suppression
California embraces job-killing folly
 

120 Responses to “진보와 보수신문의 사설들”

  1. Very neat article. Fantastic.

  2. cialis says:

    Amazing content. Regards. buy cialis.

  3. online pharmacy canada http://canadianpharmaus.com canadian pharmacy

  4. Non-specific Dope Fro this outcome
    https://cialislevel.com tadalafil

  5. one of our visitors just lately encouraged the following website

  6. one of our guests just lately recommended the following website

  7. very handful of sites that transpire to become detailed below, from our point of view are undoubtedly properly worth checking out

  8. Sites of interest we have a link to

  9. Here are some of the web-sites we recommend for our visitors

  10. Our doctor scheme that Dad was dialect mayhap honest better than Mom in this situation. Stricter, more persistent, resolve not deplore at intervals again when you want to select miserable viagra online. Lovingly, I wanted to send my helpmate a break.
    I spent a itty-bitty in excess of a month in the exhaustive take care of piece and two and a half months in the bone marrow move unit. There I became a giver for my son. I’m overjoyed I was able to help him. I was the contrariwise human beings in both departments, but my parents were already there. That is, a inhibit in the avert with a child is no longer a rarity.

  11. very couple of internet websites that occur to become comprehensive beneath, from our point of view are undoubtedly very well really worth checking out

  12. Thanks. An abundance of advice.
    https://withoutxep.com viagra without a doctor prescription usa

  13. Global Dope About this offshoot
    https://albuterolday.com albuterol inhaler

  14. I as well as my guys were actually digesting the good ideas from your web site then at once I had a terrible feeling I never expressed respect to you for those secrets. The men ended up for that reason warmed to read them and have really been enjoying them. Appreciation for actually being quite kind as well as for making a decision on certain amazing subject matter most people are really wanting to be informed on. My sincere regret for not expressing gratitude to you earlier.

  15. the time to study or pay a visit to the content or web sites we have linked to below the

  16. tadalafil says:

    General Message About this outcome
    https://cialislevel.com cialis

  17. I like the helpful info you provide for your articles. I’ll bookmark your weblog and test once more here regularly. I’m somewhat sure I’ll be told lots of new stuff right here! Good luck for the following!

Trackbacks/Pingbacks


Leave a Reply

[모두 보기]
home about contact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