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미국 6.24 ’20 LA시간]

Broadcasting

미다스의 손과 같았던 트럼프 대통령의 후보지지가 반대의 결과가 나왔습니다.
어제 치러진 예비선거 결과 노스캐롤라이나 주에서는 트럼프 대통령과 백악관 비서실장이 지지한 공화당 연방하원의원 후보를 24살로 아직 연방하원의원 나이자격도 안되는 후보가 이겼습니다.

YouTube에서 시청하기

켄터키와 뉴욕 주 주요선거 결과는 바이러스 영향으로 우편투표가 많아 아직 확정되지 않았습니다.

조 바이든 후보가 트럼프 대통령을 14%포인트나 앞서는 뉴욕 타임즈 여론조사가 나왔습니다.
같은 여론조사결과 바이든 후보를 싫어하는 사람은 27%인데 비해 트럼프 대통령을 싫어하는 사람은 50%였습니다.

영국의 이코노미스트도 여론과 경제, 정치상황을 종합할 때 현재 바이든 후보의 승리 가능성이 87%라고 전했습니다.

처음으로 공동선거기금모금을 한 바이든 오바마 팀은 천 백만달러를 모았습니다.


Gov. Greg Abbott (R)

캘리포니아와 텍사스를 비롯한 7개주에서는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이후 최악의 입원율 기록을 세웠습니다.


Eniola Odetunde/Axios

코로나 바이러스가 미국 일자리를 어떻게 재정비할 지의 청사진은 날이 갈수록 뚜렷해집니다.
화이트칼러 직종도 결국 일자리가 줄어들고 조기은퇴가 늘어날 것이라는 예상 등입니다.

국제통화기금 IMF가 세계경제가 코로나 바이러스 이전으로 돌아가려면 2년이 걸릴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4월의 전망보다 그림자가 더 짙어졌습니다.


Bernat Armangue/Associated Press

유럽연합이 미국인 입국금지안을 마련 중입니다.

한 남자가 16년 사이를 두고 어떤 부부로부터 장기를, 생명을 선물받았습니다

Mark Meadows slated to become next White House chief of staff
Black eyes for Trump, Meadows in North Carolina primary
Madison Cawthorn defeats Trump’s pick in North Carolina GOP House primary
In Arizona, Trump has a redo of his Oklahoma rally
Trump slams protesters at Phoenix rally, visits border wall in Arizona
President Donald Trump returns to Arizona on Tuesday as COVID-19 cases rise
Joe Biden and Barack Obama raise $11m in first 2020 fundraiser together
Biden Takes Lead Over Trump in 2020 Presidential Poll
Forecasting the US 2020 elections
Texas governor urges people to stay home after record spike in coronavirus cases
How the pandemic will dramatically reshape the job market
E.U. May Exclude U.S. as It Reopens Borders, Citing Failures on Virus

 

5 Responses to “[오늘의 미국 6.24 ’20 LA시간]”

  1. SMS says:

    Very good article! We are linking to this particularly great content on our site. Keep up the great writing.

  2. I like this website very much, Its a very nice office to read and incur information.

  3. I really like and appreciate your blog post.

  4. Like!! Thank you for publishing this awesome article.

Trackbacks/Pingbacks


Leave a Reply

[모두 보기]
home about contact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