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미국 3.7 ’19 US]

Broadcasting, Editor's Choice, Opinion


President Trump and North Korea’s leader, Kim Jong Un, meet in Vietnam on Feb. 27. (Saul Loeb / AFP/Getty Images)

북한이 동창리 미사일 시설을 재조립한다는 전문가 지적을 한국 정보국도 맞다고 했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사실이면 크게 실망하겠지만 사실인지 아직 모른다고 말합니다.
그 사이 빠른기간에 북한이 완전한 핵포기를 하게 한다는’이룰 수 없는 목표는 버려야 한다’는 전문가 여론이 확산됩니다.

You Tube에서 듣기 click here


(AFP/Getty Images) North Korea’s leader Kim Jong Un listens to President Donald Trump during a meeting at the Sofitel Legend Metropole hotel in Hanoi, Feb. 27, 2019.

독수리훈련과 키 리졸브훈련을 축소한 ‘동맹’한미합동군사훈련이 시작되자 북한은 미국과 한국이 조약위반을 했다고 강하게 비난합니다. 북한은 모든 한미합동사훈련을 비난하지만 전보다 심각합니다.

잡지 포린 팔러씨에 ‘김정은의 빠른 서울답방과 남북한과 미국 지도자의 종전선언’ 등으로 북핵협상은 이어가야 한다는 기고문이 실렸습니다.


Screenshot via Fox Business

트럼프 대통령의 가장 중요한 홍보파워인 FOX의 루 답스와 드러지 리포트가 트럼프 대통령을 비난하기 시작합니다.
루 답스는 대통령이 경제 엘리트들과 어울리면서 이미 탈선했다고 말했고, 드러지 리포트는 워싱턴 포스트 기사를 링크하면서 대통령이 늪에 빠졌다는 제목을 달았습니다.

트럼프 골프코스와 대통령 아들들의 공동소유인 사냥 리조트에서 불법체류자 신분으로 18년 동안 일하다 해고된 사람이 또 입을 열었습니다. ‘사슴을 유혹해 사냥하기 위해서는 지금 풀을 심으라는’ 대통령 아들의 텍스트 지시도 공개했습니다.


The former White House chief of staff, John F. Kelly, center, and Jared Kushner, right, at the White House in December.CreditCreditDoug Mills/The New York Times

좐 켈리 전 백악관 비서실잘이 트럼프 대통령과 달랐던 시각을 온건하게 말했는데, 특히 이민자를 범죄자로 취급하는 것에 반대했었다고 하면서 현 비서실장 대행에게는 대통령이 ‘들어둬야 할 말’을 하라는 조언을 했습니다.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의 대선출마 가능성은 95%로 보이지만 또 발표시기를 미뤘습니다.
가장 중요한 이유는 가족이 캠페인 도중 공격당할 것을 견딜 수 있는지를 고민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구조사에서 시민줜자인지를 묻는 조항을 넣는 것은 민주주의 기본을 흔드는 것이라는 두 번째 판결이 나왔습니다.
이번 판결은 첫 번 째보다 강해서 위헌이라는 판시도 포함됐습니다.

미국과 서방세계에서 물러나라는 압박을 받고있는 베네수엘라 마두로 대통령이 미국인 기자를 체포하고 독일 외교관 추방명령을 내렸습니다.
미국인 체포는 트럼프 행정부에게 레드라인 침법입니다.

 

Leave a Reply

TodayUS Weekly Review

 

[모두 보기]
home about contact policy